위치로그 : 태그 : 방명록 : 관리 : 새글

170. BLIND GUARDIAN - BATTALIONS OF FEAR

Category : ROCK & METAL | 2019. 3. 24. 11:57




170. BLIND GUARDIAN - BATTALIONS OF FEAR : BLIND GUARDIAN, 그들의 시작

국적: 독일
그룹: BLIND GUARDIAN
앨범명: BATTALIONS OF FEAR
장르: MELODIC POWER METAL
제작년도: 1988년
레코드사: NO REMORSE RECORDS
공식홈페이지: http://www.blind-guardian.com
멤버 리스트: Hansi Kursch(Vocals/Bass) Andre Olbrich(Guitars)
Marcus Siepen(Guitars) Thomas Stauch(Drums)


01. Majesty
02. Guardian of the Blind
03. Trial by the Archon
04. Wizard's Crown
05. Run for the Night
06. The Martyr
07. Battalions of Fear
08. By the Gates of Moria


09. Gandalf's Rebirth (JAPANESE BONUS)



이전글 참조

63. BLIND GUARDIAN - TALES FROM THE TWILIGHT WORLD (3집)
59. BLIND GUARDIAN - SOMEWHERE FAR BEYOND (4집)

91. BLIND GUARDIAN - IMAGINATIONS FROM THE OTHER SIDE (5집)

112. BLIND GUARDIAN - THE FORGOTTEN TALES (COMPILATION)

153. BLIND GUARDIAN - THE NIGHTFALL IN MIDDLE EARTH (6집)




NWOBHM(New Wave Of British Heavy Metal)은 전 세계 HEAVY METAL계에 엄청난 영향을 끼치게 되는데 이후 METAL계의 정통 적자인 THRASH METAL의 탄생을 도왔으며 EUROPE에서는 MELODIC POWER METAL의 불을 지피게 된 시발점이 된 HELLOWEEN의 음악적 토양이 되죠. IRON MAIDEN과 JUDAS PRIEST의 영향을 받은 KAI HANSEN (KAI HANSEN은 여기서 JUDAS PRIEST보다는 IRON MAIDEN의 영향을 더 크게 받았다고 인터뷰에서 밝힙니다.)의 HELLOWEEN 또한 파급력이 엄청났는데 MELODIC POWER METAL라는 GENRE를 만들었으며 수많은 추종 밴드를 만들었기 때문입니다. 그리고 또한 당시 ROCK계의 변방이었던 독일을 또 다른 EUROPE METAL의 강국으로 발돋움 하는데 일조를 합니다. (여기에는 GERMAN THRASH TROIKA도 큰 몫을 하게되죠)
아무튼 이런 NWOBHM과 HELLOWEEN의 영향을 받은 또 다른 독일 밴드가 기지개를 피고 있었으니 그 밴드가 바로 BLIND GUARDIAN이었습니다.



1985년 독일 KREFELD에서 Hansi Kursch(Vocals/Bass)와 Andre Olbrich(Guitars)를 주축으로 Lucifer's Heritage란 이름의 밴드를 결성하게 되고 여기에 Markus Dörk (guitar)와 Thomen Stauch (drums)가 가담하게 되어 4인조 진영이 됩니다. 1985년과 86년에 두 개의 DEMO를 발표한 직후, Markus Dörk와 Thomen Stauch는 각각 Christof Theißen과 Hans-Peter Frey로 교체되었고 1987년 Marcus Siepen이 GUITARIST로 대체 되었고 DRUMMER에 다시 Thomen Stauch가 돌아와 이 멤버로 무려 18년을 가게 되죠. 
이후 NO REMOSE 레코드와 계약을 하게 된 Lucifer's Heritage는 SATANISM의 추종자라는 혹시 모를 오해를 받는 것을 피하기 위해 BLIND GUARDIAN으로 밴드명을 개명하고 1988년 대망의 데뷔 앨범인 BATTALIONS OF FEAR를 발표하게 됩니다.


 

현재 BLIND GUARDIAN의 음악의 특징은 MELODIC POWER METAL기반에 다소 무거운 중세풍 음악의 혼합(요즘에는 이 무거운 중세풍이 많이 약해져서 개인적으로 아쉽지만), 그리고 화려한 코러스를 떠올리게 되는데, 데뷔 앨범인 BATTALIONS OF FEAR의 경우 이런 느낌을 받기가 힘듭니다. 전반적인 HELLOWEEN식 멜로디 라인은 살아 있으나 그야말로 투박하다는 느낌이 절로 드는, 그리고 다소 떨어지는 곡 구성과 깔끔하지 못한 녹음 등으로 인해 이들의 중기 음반을 먼저 듣고 이 앨범을 듣노라면 끝까지 듣기 힘들 정도.
하지만 이런 음악적 면모에서도 이들이 어떤 음악을 앞으로 선보이게 될지 그 씨앗은 깔아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었고, 이후 성공할 기본 바탕은 되어 있었다고 보면 됩니다.(일단 이때부터 J.R.R. TOLKIEN의 THE LORD OF THE RINGS에 기반을 둔 곡들이 4곡이나 있었으니까요) 투박하지만 힘으로 밀어붙이는 스타일은 이후 앨범에서 무거운 중세풍 음악으로 승화되어 나타나게 되며, 거기에 더해 치밀한 곡구성력과 화려한 코러스의 혼합이라는 BLIND GUARDIAN식 음악은 더 나은 녹음방식을 통해 데뷔 앨범의 미숙함을 벗고 날개를 펼치게 되니까요. 당장 이 다음 앨범인 FOLLOW THE BLIND때 부터는 확실히 달라진 모습을 보이며 현 BLIND GUARDIAN식 음악의 기틀을 완성하게 됩니다.

아무튼 BATTALIONS OF FEAR는 데뷔 앨범의 풋풋함과 미숙함을 담고 있지만 BLIND GUARDIAN의 가능성을 어느 정도 보인 앨범이 되겠습니다.  





개인적 뱀발) 지금은 없어진 종로 MUSIC LAND를 자주 가서 라이센스 음반들을 구매하곤 했었는데 YBM 서울음반들 앨범들을 굉장히 싸게 떨이로 파는 행사를 했었습니다. 가격은 3천원이었고 그때가 2000년인가 그랬을텐데 대신 CD 쥬얼 뒤에 작게 구멍을 뚫어놓아서 그런 행사제품임을 표시해두었지요. 당시 YBM 서울음반 직원이자 평론가였던 김경진씨는 자기도 이것은 모르는 일이었고 회사에서 무슨 생각으로 이런 일을 벌렸는지 이해가 안간다고 인터넷에서 성토를 하기도 했던게 기억이 납니다. 









FAZZ 블로그의 모든 저작물들은 특별한 언급이 없는 한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센스에 따라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조건변경허락조건 하에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FAZZ 블로그는 IE, FireFox, Opera 등의 주요 브라우저 모두에서 테스트 되었습니다.
Except where otherwise noted, All contents on FAZZ's Blog are licensed under a Creative Commons Attribution 2.5 License
Best viewd with all browsers - FireFox, IE, Opera and more...